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삼성전자, 청소년‧아동 지원 사업 후원 전달식 가져
청소년 교육인프라 구축 및 어린이 통학차량 안전시설 지원 후원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1/04/14 [08:0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왼쪽부터) 오세현 아산시장, 이한관 삼성전자 상무, 정희영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서무처장 © 아산투데이

 

 아산시(시장 오세현)와 삼성전자 TSP총괄이 지난 13일 청소년 교육인프라 구축 및 어린이 통학차량 안전시설 지원 후원 전달식을 가졌다.

 

청소년 교육인프라 구축사업을 통해 아산시청소년교육문화센터 선장분원 등 3개소에 총 1억 원 상당의 학습공간 리모델링과 태블릿PC, 전자칠판 등 온라인 학습기기 지원이 이뤄진다.

 

어린이 통학차량 안전시설 지원 사업은 지난해 11월 도로교통법 개정으로 사회복지시설이 어린이 통학버스 신고 의무대상 기관으로 포함됨에 따라 통학버스 구조변경이 필요한 지역아동센터, 아동양육시설 등 사회복지시설 38개소에 총 1억6000여만원의 사업비가 지원됐다.

 

아산시-삼성전자, 어린이 통학차량 안전시설 지원 기념사진   © 아산투데이

 

전달식에 참석한 삼성전자 TSP총괄 관계자는 “아동・청소년의 교육 인프라 구축으로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학습 격차 해소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어린이 통학차량 안전시설 지원 사업으로 필요한 시기에 적절하게 지원이 이루어지고 아이들의 소중한 생명을 지키는데 기여할 수 있어 더욱 뜻깊게 생각한다. 지역사회와 함께 발전하는 기업으로 성장하면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오세현 시장은 “사회적으로 어려움이 많은 시기에 따뜻한 마음을 전해주신 삼성전자에 감사드리며, 아이들의 건강한 미래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함께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이라는 사회공헌 비전 아래 청소년 교육사업과 지역사회복지 지원 사업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실천하고 있으며, 지난 3월에는 기부 키오스크 업무 협약을 통해 삼성정자 TSP총괄 사업장 내 기부 키오스크를 설치, 임직원들의 자발적 기부문화 활성화 및 지역 소외된 아동들에 대한 지원을 이어가고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청소년 아동 지원 사업 후원 전달식,삼성전자,아산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