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성심학교, 학급별 특색 있는 '작은 졸업식' 눈길
초.중.고 및 전공과 총 53명 졸업...‘새로운 시작’ 나서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1/01/15 [10: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아산성심학교 작은 졸업식  /사진=아산교육청    © 아산투데이

 

 아산성심학교(교장 박일순)는 1월 15일 오후 10시 50분부터 초·중·고등학교 및 전공과 졸업반 학생을 대상으로 각 교실에서 제12회 ‘작은 졸업식’을 진행했다.

 

이번 졸업식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에 따라 밀집도를 줄이기 위해 학급 단위로 방역 지침을 준수하면서 졸업식 분위기를 살려 진행됐다.

 

이날 졸업식을 통해 초등학교 6학년 6명, 중학교 3학년 10명, 고등학교 3학년 17명, 전공과 2학년 20명 등 총 53명이 졸업을 맞이했다. 졸업을 맞이하는 학급은 교실을 ‘작은 졸업식장’으로 연출해 학급별 특색 있는 졸업식으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졸업식장에 박일순 교장과 김성희 교감이 방문해 학생 한 명 한 명에게 졸업장과 상장, 꽃다발과 선물을 수여했다. 또 담임교사가 직접 제작한 1년 간의 성장이 담긴 앨범을 증정함으로써 졸업을 맞이하는 학생들은 두 팔에 그동안의 추억을 가득 안고 발길을 돌릴 수 있었다.

 

학생회 부회장인 전공과 2학년 최기종 학생은 하굣길에 선생님 한 분 한 분을 안아드리며 “선생님 그동안 감사했습니다”라고 인사말을 전해 주변 사람들 마음을 뭉클하게 했으며, 졸업은‘끝이 아닌 새로운 시작’이라는 말처럼 학생들은 아쉬운 발걸음을 돌리면서도 새로운 시작에 대한 기대를 안고 학교를 떠났다.

 

한편, 아산성심학교는 오는 3월 2일 초, 중, 고등학교 및 전공과 각 1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입학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