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전인범 전 특전사령관·소리꾼 이봉근, 아산시 홍보대사 위촉

최솔 기자 | 기사입력 2023/01/19 [18:02]

전인범 전 특전사령관·소리꾼 이봉근, 아산시 홍보대사 위촉

최솔 기자 | 입력 : 2023/01/19 [18:02]

▲ (왼쪽부터)소리꾼 이봉근과 박경귀 아산시장, 전인범 전 육군특수전사령관이 19일 시청 상황실에서 홍보대사 위촉식을 하고 있다./사진=아산시     ©아산투데이

 

 아산시(시장 박경귀)는 19일 전인범 전 육군특수전사령관과 소리꾼 이봉근을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전 전 사령관은 현재 미 육군협회 한국지부와 미 공군협회 한국지부 부회장, 미 7공군 사령부 자문위원을 맡고 있다.

 

시는 전 전 사령관을 소통창구로 인근 평택에 위치한 주한미군사령부와 행정·경제·교육·문화·관광·체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 전 사령관은 “중요한 역할을 맡겨주셔서 감사드린다. 아산시 계획이 실현되는데 제가 어떤 역할을 할 수 있을지 계속 고민하고, 맡겨주신 임무를 잘 완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봉근은 2018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표창과 2020 KBS 국악대상 대상을 받은 국악인이자 영화 ‘광대: 소리꾼’으로 제26회 춘사국제영화제 신인남우상을 받은 배우다. KBS 2TV ‘불후의 명곡’과 MBN 국악오디션 프로그램 ‘조선판스타’ 심사위원 등 판소리 대중화를 위한 여러 활동도 펼치고 있다.

 

시는 이봉근 홍보대사가 품격 있는 국악 공연 기획 및 연출, 섭외에 기여해 시민에게 즐거움을 선사해줄 것으로 기대했다.

 

이봉근은 “개인적으로 2021년부터 판소리 이순신전 복원 작업을 진행하고 있어 아산에 관심이 많았다. 지난해 별빛음악제 공연을 위해 방문했을 때도 자주 와야겠다 생각했었다”며 “국악계와 아산시 간 가교 역할을 맡겨준 만큼 아산시 국악 축제가 잘 자리 잡을 수 있도록 힘껏 돕겠다”고 밝혔다.

 

두 사람에게 홍보대사 위촉패와 명함을 전달한 박경귀 시장은 “‘아트밸리 아산’이라는 새로운 도시브랜드를 알리기 위해 달리고 있는 우리 아산시를 위해 흔쾌히 홍보대사를 맡아준 두 분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아산시가 다양한 선진 문화예술을 흡수하며 성장할 수 있도록 두 분께서 그간 쌓아온 전문성과 명성, 여러 인연을 아낌없이 활용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