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로타렉스코리아 아산공장 문활짝

29일 준공식…수교 60주년 기념 기욤 대공세자 참석

이대성 기자 | 기사입력 2022/11/29 [16:31]

로타렉스코리아 아산공장 문활짝

29일 준공식…수교 60주년 기념 기욤 대공세자 참석

이대성 기자 | 입력 : 2022/11/29 [16:31]

▲ 29일 아산시 탕정면 소재 로타렉스코리아 아산공장 준공식에서 내빈들이 테이프 커팅식을 하고 있다./사진=아산시     ©아산투데이

 

 실린더용 특수가스 밸브 세계 1위 기업인 로타렉스의 아산공장 준공식이 29일 열렸다.

 

이날 준공식에는 기욤 장 조세프 마리 룩셈부르크 대공세자를 비롯해 파이요 경제부장관, 피에르 페링 주일 룩셈부르크 대사, 박경귀 아산시장과 김희영 아산시의회 의장, 전형식 충남도 정무부지사, 문동민 산업통상자원부 무역투자실장 등이 참석했다.

 

박경귀 시장은 지난 10월 26일 룩셈부르크 린트젠에 위치한 로타렉스 본사를 방문해 투자금액 1000만 달러, 신규 고용 65명 규모의 추가 투자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박 시장은 “올해는 한국과 룩셈부르크가 수교 60주년을 맞은 의미 있는 해인데 이런 뜻깊은 해에 로타렉스 코리아가 아산에 문을 열게 되면서 기욤 대공세자님이 직접 이끄는 룩셈부르크 경제사절단이 아산을 찾아주셨다”면서 “아산은 현대자동차와 삼성디스플레이를 품은 대한민국 첨단산업의 중심지다. 오늘의 귀한 방문을 계기로 룩셈부르크의 여러 기업들이 아산과 좋은 인연을 맺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기욤 대공세자의 이날 방문은 룩셈부르크와 한국의 수교 60주년을 기념한 경제사절단의 3박 4일 방한 일정 중 하나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