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재)아산시미래장학회, 2023년 장학금 6억원 확정

3차 이사회 통해 의결…장학사업 예산은 2억 2000만원

최솔 기자 | 기사입력 2022/11/29 [08:43]

(재)아산시미래장학회, 2023년 장학금 6억원 확정

3차 이사회 통해 의결…장학사업 예산은 2억 2000만원

최솔 기자 | 입력 : 2022/11/29 [08:43]

▲ 아산시미래장학회가 제3차 이사회를 열고 내년도 장학금과 장학사업 예산, 주요 사업계획을 확정했다./사진=아산시     ©아산투데이

 

 (재)아산시미래장학회(이사장 홍승덕)는 최근 제3차 이사회를 열고 내년도 장학금과 장학사업 예산, 주요 사업계획을 확정했다고 29일 밝혔다.

 

이사회를 통해 확정한 내년도 장학금은 약 6억원, 장학사업 예산은 2억 2000만여원이다.

 

장학회는 총 9개 분야 500여명에게 장학금을, 장학사업을 통해서는 모두 9개 분야 509명에게 지급할 예정이다.

 

기존 성적 우수 학생 지급에서 벗어나 특기와 영재, 다문화 등 특정 분야에 재능있는 학생의 발굴 육성과 취약계층 자녀교육 기회 제공을 통한 학업 중단 해소 등에 나설 방침이다.

 

학교밖 청소년에게 균등한 교육 기회를 제공하는 푸른꿈 장학사업과 4차산업 분야에 재능이 있는 대학생들에게 소질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4차산업 인재육성 장학사업 등 기존 사업은 확대한다.

 

신규사업으로 비만 및 금연클리닉을 시행해 바른 성장과 건강한 학교문화를 조성하는 바른성장 건강증진 사업과 청소년의 인문학적 소양 능력 향상과 사고능력을 증진하는 아산 후마니타스(인문학)사업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홍승덕 이사장은 “재능과 소질이 있는 청소년을 발굴 지원하는 한편 어려운 가정이 정상적인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장학회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05년 12월 설립한 장학회는 아산시 출연금과 시민의 장학기금 기부금으로 지금까지 중·고·대학생 총 6403명에게 102억여원의 장학금을 지급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