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아산시, 제67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아산투데이 | 기사입력 2022/06/06 [13:23]

아산시, 제67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아산투데이 | 입력 : 2022/06/06 [13:23]

 

▲ 6일 아산 남산 안보공원에서 열린 제67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참석자들이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 있다.(아산시 제공)     ©아산투데이

 

아산시가 6일 남산 안보공원에서 ‘제67회 현충일 추념식’을 거행했다.

 

이날 추념식에는 보훈 단체장과 유가족, 이태규 아산시 부시장, 황재만 아산시의회 의장, 이명수·강훈식 국회의원, 김장호 아산경찰서장, 이경범 아산교육지원청 교육장과 시·도의원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추념식은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을 시작으로 헌화와 분향, 이태규 부시장 추념사, 이성진 보훈단체협의회장 추도사, 헌시 낭독, 현충일 노래 제창 순으로 진행됐다.

 

이성진 보훈단체협의회장은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거룩한 영전에 경건한 마음을 갖고 추념한다”며 “우리 모두 오늘날 대한민국의 단단한 초석을 마련할 수 있었던 고귀한 헌신을 기억해야 할 것이다”고 말했다.

 

이태규 부시장은 추념사를 통해 “오늘 추념식이 나라를 위해 순국하신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추모하고 기억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진정한 보훈의 참뜻을 일깨우며 국가유공자와 유가족이 예우받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6일 아산 남산 안보공원에서 열린 제67회 현충일 추념식 행사에서 이태규 부시장이 헌화하고 있다.(아산시 제공)     ©아산투데이

 

한편 같은날 신창면 읍내리 경찰충혼탑에서는 나라를 위해 싸우다 산화한 전사 경찰을 추모하는 행사가 열렸고, 염치읍 염성리 반공투사 진혼탑에서는 제53회 반공투사 추모식이 거행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