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세현 아산시장, 코로나19 대응 및 9월 확대간부회의 주재
안전하고 훈훈한 명절을 위한 추석연휴 특별방역대책 준비 철저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신속 지급 및 2022년도 시정 운영 준비 당부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1/08/30 [19:0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아산시 코로나19 대응 및 9월 확대간부회의   © 아산투데이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30일 오세현 아산시장을 비롯한 부서장급 이상 간부들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대응 및 9월 확대간부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코로나19 발생현황 ▲코로나19 예방접종 추진상황 ▲코로나19 비상경제 및 생활방역 대책 ▲9월 월간업무계획 등을 논의했다.

 

회의를 주재한 오세현 시장은 ▲지난해부터 계속해서 노력해 온 국도39호(유곡~역촌), 국지도70호선(음봉~성환) 확포장공사 예비타당성조사 최종 통과 ▲아산시노인종합복지관 주차타워 준공 ▲(주)메타인프라 데이터설립 MOU체결 ▲하이넷 아산인주 수소충전소 준공 ▲충남형 마을만들기사업 3개마을 선정 ▲중소벤처기업부 메이커스페이스 전문랩 구축사업 공모 선정 ▲국토교통부 디지털 트윈국토 지자체 시범사업 공모 선정 ▲아산시 중앙도서관 충남 최우수도서관 선정 ▲산림청 소각산불 없는 녹색우수마을 선정 등 전 직원의 노력의 결과 여러 시정 성과를 거둔 것에 감사와 격려를 전했다.

 

▲ 아산시 코로나19 대응 및 9월 확대간부회의 진행하는 오세현 아산시장   © 아산투데이

 

오 시장은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이 9월 중 지급 시작될 예정으로 우리시는 약 27만3,000여 명이 지원을 받게 되는데, 지급시기 등 정부 세부일정 발표에 맞춰 신속하게 지급될 수 있도록 사전 준비를 철저히 해 주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또한 “9월은 주요사업의 추진상황을 점검하며 2022년을 준비해야 할 시기로, 2022년 본예산 편성에는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소상공인, 중소기업 등에 대한 회복 지원과 재난·재해 사전대비를 위한 시설투자 등에 방점을 두고 준비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2022년 정부예산안이 9월 초 국회로 제출되는 만큼 정부예산 확보에도 적극 대응해 현재 우리 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대규모 사업이 가시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주민생활과 밀접한 현장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자치분권 과제의 적극적 발굴, 명품 주거단지 조성을 위한 탕정2지구 도시개발사업, 문예회관 건립사업 논의 등 주요 현안사업, 대규모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국소장께서 다시 한번 챙겨주기 바란다”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9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철저한 방역 속에 안전하고 훈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분야별 환경정비를 통한 깔끔하고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과, 시민 불편 사항이 없도록 생활민원 종합상황실 운영 등을 주문하며, 명절 전후 전 직원의 공직기강 확립을 강조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9월 확대간부회의 주재,오세현 아산시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