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 고용산 채석장, 대규모 산림복원사업 본격 추진
오는 10월까지 14억 원의 사업비 투입, 폐석지의 지형과 산림 경관 및 황폐화된 식생 복원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1/04/28 [09:1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고용산 전경  © 아산투데이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과거 채석장으로 사용되다 오랜 기간 방치됐던 고용산 일대에 대규모 산림복원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시는 과거 채석장으로 쓰였던 생채기가 그대로 남아있는 고용산 산림의 공익적 기능을 증진시키기 위해 오는 10월까지 14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폐석지의 지형과 산림 경관과 황폐화된 식생을 복원할 계획이다.

 

채석장 일원 4232㎥에 친환경생택복원공법(GRP)를 적용시키고 3924㎥의 양질토를 채워넣으며 소나무 4,100여주, 굴참나무 2,050여주 등의 교목류와 2만3,000여주의 진달래, 3,080여주의 담쟁이덩쿨 및 인동을 식재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국도변 가시권에 위치한 채석장을 복원함으로써 산림경관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가치 있는 산림생태자원 보호와 경관 개선을 위해 지속적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용산 채석장 대규모 산림복원사업,아산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