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생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코로나19 영향... “아산시 해고, 실업급여 상담 증가”
아산시, 노동상담소 2020 연간 상담통계 발표...총 985건, 전년 1184건 대비 약 16.8% 감소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1/01/08 [08:2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아산시 노동상담소 전경    © 아산투데이

 

 지난해 아산시 노동상담 건수가 소폭 줄었다. 하지만 코로나19 여파로 해고 및 실업급여 상담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산시는 8일 ‘아산시 노동상담소 2020년 연간 상담통계’를 발표했다.

 

시에 따르면 지난해 노동상담 건수가 전년 대비 전체 상담 건수는 소폭 줄었지만, 해고사건과 실업급여 상담이 증가해 관내 저임금 근로자의 고용이 불안정해지고 있음을 보여준다.

 

이는 코로나19 영향으로 매출에 영향을 받은 회사가 인원조정을 실시하게 되고 이에 따라, 휴직이나 휴업이 뒤따르는 결과가 가장 큰 이유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상담형태는 방문상담 769건(78.1%), 전화상담 182건(18.5%), 찾아가는 상담 34건(3.5%) 순으로 나타났으며, 총 985건으로 전년 1184건에 비해 16.8% 정도 감소했다.

 

노동사건 유형별 분류에 따르면 임금체불이 224건(22.7%)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퇴직금 162건(16.4%), 징계 해고 145건(14.7%) 등이 뒤를 이었다.

 

한편, 시는 일자리지원사업을 확대하는 한편 노동상담소의 이동상담과 비대면 상담을 통해 취약계층과 사회적 약자의 불이익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비대면 온라인 노동상담은 카톡계정, 인스타그램, 줌(화상채팅) 또는 아산시 일자리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 내 노동상담 코너를 통해 가능하다. 아이디는 아산시노동상담소 오영택노무사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