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수협은행 금융사기 피해액...3년 간 3.8배 증가"
어기구 의원 “금융사기 피해예방 노력 기울여야”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0/10/21 [10: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어기구 의원   © 아산투데이

 

 최근 3년간 수협은행에서 발생한 보이스피싱 및 대출사기 등 금융사기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농해수위) 더불어민주당 어기구 의원(충남 당진시)이 수산업협동조합중앙회(이하 수협)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7년부터 2019년까지 수협은행에 대한 금융사기는 682건 발생했으며, 피해액은 56억 4,700만원으로 나타났다.

 

금융사기 건수와 피해액은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여 작년의 경우 2017년에 비해 피해건수는 3배, 피해액은 3.8배가 증가했다.

 

[수협은행 금융사기 피해 (단위: 건, 백만원)]

구 분

사 유 별

피 해 발 생

건 수

금 액

2017

보이스피싱

20

195

 

대출사기

103

640

 

파밍

2

5

 

소 계

125

840

2018

보이스피싱

63

205

 

대출사기

107

1,404

 

파밍

2

7

 

소 계

172

1,616

2019

보이스피싱

97

642

 

대출사기

288

2,549

 

파밍

   

 

소 계

385

3,191

682

5,647

* 출처: 수협중앙회 제출자료 어기구 의원실 재구성

 

어기구 의원은 “수협은행의 금융사기 피해건수와 피해금액이 급증하고 있다”며, “금융사기 피해 예방을 위한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지적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