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의회, 시정질의 2일차...총 60건의 시정질문
코로나 방역전념 위해 대면과 서면 병행 질의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0/10/20 [15:5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현인배 의원(우)이 인주면 일반산업단지 3공구 진행상황에 대하여 윤찬수 아산시부시장에게 시정질문을 펼치고 있다.  © 아산투데이

 

 아산시의회 현인배, 맹의석 의원이 20일 열린 제225회 임시회 제3차 본회의에서 2일차 시정에 관해 질문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시정질문은 현인배, 맹의석 의원 순서로 윤찬수 아산시부시장 및 해당국장 답변 후 보충질의 일문일답으로 이루어졌다.

 

첫 질의에 나선 현인배 의원은 “둔포 도시계획 도로 중로 2-42호(감리교회), 2-32호(둔포중학교)가 일부구간 실시설계를 마친 상태로, 일부 구간이라도 공사를 진행해 신·구 도시의 원활한 통행을 확보하고 소비경제 활성화를 조성하여 원도심 공동화를 차단하는 방법에 대한 생각”에 이어, 두 번째 “인주면 걸매리 670번지일대 181만 6,700㎡에 총사업비 4,628억원을 투입하여 조성하는 인주 일반산업단지 3공구 아산 하이테크밸리의 진행상황”에 대해 질의했다.

 

또 현인배 의원은 “도시계획도로 개설에 따른 적극적인 예산확보로 둔포 원도심에서 아산테크노벨리간의 접근성을 크게 개선하여 지역균형발전에 기여해달라”고 주문한 뒤, 이어 “인주면은 그동안 성장할 수 있는 좋은 조건임에도 답보상태로 산업단지 3공구 조성은 인주면이 발전할 수 있는 가장 큰 성장 동력으로 지역주민에게 적극 홍보하고 최선의 노력을 다 해달라”고 당부했다.

 

▲ 맹의석 의원이 예비비 사용현황에 대하여 시정질문을 펼치고 있다  © 아산투데이

 

이어 맹의석 의원은 예비비 사용 현황과 긴급 재난기금 사용현황에 대하여 질의에 나선 가운데 “예산사용에 있어 예비비 및 긴급재난기금 사용이 적절한지, 의회 사전보고가 잘 이루어지는지, 예산이 언제 필요한지 상황을 면밀히 살펴 신중을 기해 시민의 혈세가 정확한 곳에 사용 될 수 있도록 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번 회기중 시정질문 주요내용은 △전남수의원, 미래지향적인 아산시 발전을 위해, 아산시 공무원과 시장의 바른자세와 생각과 행동 △김미영 의원, 시계지역 대중교통 소외지역 대책 방안 등 4건 △심상복 의원, 청년 창업거리조성 등 2건 △최재영 의원, 서부지역 중장기발전계획 등 4건 △김희영 의원, 음봉 제2디지털 일반산업단지조성 추진계획과 인근 악취관련 민원해결 방안 등 6건 △김영애 의원, 장애인 문화예술활동 지원 현황 및 계획 등 3건이다

 

또 △조미경 의원, 공공영역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에 대한 아산시 계획 등 7건 △홍성표 의원, 공공임대 주택에 대한 현황 및 향후추진 방안 등 3건 △이상덕 의원, 자연재해대비 선제적 대응방안과 계획 등 3건 △김수영 의원, 배전선로 지중화사업 등 4건 △맹의석 의원, 대중교통 관련 개선방안 등 4건 △현인배 의원, 탕정테크노 일반산업단지 진행현황 및 민원 등 6건 △윤원준 의원, 신정호 관리계획 및 장기개발 방안 △안정근 의원, 복합공영차고지 운영계획 및 활성화 방안 등 6건 △이의상 의원, 시・도 매칭(협업)한 사업에 관련한 아산시장 의지 등 2건 △황재만 의원, 코로나19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어린이집과 문화예술인들의 지원방향 등 4건이 진행됐다.

 

한편, 이번 시정질문은 집행부 코로나 방역전념과 도의회 도정질문 취소 및 타지역 사례 등을 감안해 9건 대면, 51건은 질문방식을 발언 대신 서면으로 대체했다.

 

이번 제225회는 제4차 본회의를 끝으로 21일 마무리할 계획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