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복 75주년 됐지만"..국내 온라인 쇼핑몰에 '가미카제' 상품 판매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0/08/11 [09:3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국내 대형 소핑몰에 버젓이 판매되고 있는 가미카제 관련 상품 /사진=서경덕 교수   © 아산투데이

 

 '전 세계 가미카제(Kamikaze) 퇴출 캠페인'을 꾸준히 펼쳐온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팀이 국내 대형 온라인 쇼핑몰에 가미카제 관련 상품들이 대거 판매중이라고 11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오는 광복 75주년을 맞아 국내 대표 온라인 쇼핑몰 24군데를 조사한 결과 18곳에서 가미카제 관련 티셔츠, 모자, 신발 등 다양한 상품들이 판매되는 것으로 밝혀졌다.

 

이에 대해 서 교수는 "전 세계 곳곳에서 가미카제에 대한 정확한 의미를 몰라 제작됐던 상품들을 발견하면 메일을 보내 수정해 왔는데, 광복 75주년을 맞아 국내 쇼핑몰을 처음으로 조사하던 중 많은 곳에서 판매가 되고 있어 큰 충격이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이들 대형 온라인 쇼핑몰은 '해외 구매대행'에 관한 플랫폼을 제공하는데, 아무리 그렇다 하더라도 제대로 된 검증없이 가미카제 관련 상품들을 버젓이 판매하는 건 잘못된 일이다"고 지적했다.

 

 객실 이름이 가미카제로 된 국내 펜션(좌), 국내 쇼핑몰에서 판매되고 있는 가미카제 모자와 신발(우)  /사진=서경덕 교수   © 아산투데이

 

특히 서 교수는 "가미카제 관련 상품들의 대부분은 전범기인 욱일기 디자인과 연관된 것이 많아 해외는 물론 국내에서 판매되는 상품들을 금지시켜야만 한다"고 강조했다.

 

그간 서경덕 교수팀은 전 세계인들이 많이 사용하는 메신저 프로그램인 '텔레그램'에서 가미카제 이모티콘 이름을 변경시키는 등 많은 성과를 걷어 왔다.

 

이에 서 교수는 "전 세계에서 판매되고 있는 다양한 가미카제 관련 상품들만 질타할 것이 아니라, 이번 국내 사례들을 통해 우리 스스로를 한번 더 반성할 수 있는 좋은 계기로 삼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한편 가미카제는 제 2차 세계대전 막바지에 군비 부족으로 미군의 상륙을 막을 힘이 없던 일본이 마지막 수단으로 택한 자살특공대다. 특히 2014년 일본은 가미카제 조종사들의 유서를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으로 등재하려고 해 큰 논란이 됐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 대형 온라인 쇼핑몰 가미카제 관련 상품들 대거 판매중,성신여대 서경덕 교수팀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