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향대 동문 이준희 ㈜두루셀텍 대표이사, 대학발전기금 기부
코로나 극복 위해 2,000만원 전달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0/06/01 [15:4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순천향대(총장 서교일)는 1일 오전 ㈜두루셀텍 대표이사인 이준희 동문이 학교발전과 코로나 극복을 위해 써달라며 대학발전기금으로 2,0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1일 오전 순천향대 교내 향설생활2관 로비에 위치한 보건센터 앞에서 코로나19 극복 기원 발전기금 전달식을 가졌다. 이 행사에서 이준희 ㈜두루셀텍 대표이사(오른쪽 세 번째)가 서창수 순천향대 산학협력부총장(왼쪽 세 번째)에게 발전기금 이천만원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순천향대  © 아산투데이

 

대학 관계자에 따르면 이준희 동문은 지난 2014년~2018년까지 세번에 걸쳐 행정학과, 국제통상학과 등 후배들을 위한 장학금 기부에 앞장서 왔으며, 졸업생들의 진로와 취업에서도 관심을 갖고 물심양면으로 후원해 오고있는 모범적인 동문이라고 소개했다.

 

코로나-19로 인한 온라인 강의가 장기간 이어지면서 대학에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생각해 대학발전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고자 결심한 것이 알려지면서 이번 기부가 공식화 됐다.

 

이 날 기부금 전달식은 오전 11시30분, 교내 향설생활2관 로비에 위치한 보건센터 앞에서 조촐하게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서창수 산학협력부총장은 “기업이 어려운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대학발전과 후배들을 위한 애정어린 관심과 성원에 감사하다”며 “기업의 사회적 책무를 다하는 진정한 기업가로서 후배들의 귀감이 돼 매우 기쁘다"고 강조했다.

 

이준희 동문은 "코로나 19로 예기치 못한 어려움이 있을 것이라고 생각돼 동문으로서 작은 금액이지만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며 겸손해 했다.

 

이 행사에는 서창수 산학협력부총장을 비롯해 김동식 학생처장, 원종원 대외협력실장, 양광식 행정학과 교수와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한편, 이준희 동문은 경기도 화성시에 위치한 ㈜두루셀텍의 대표이사로서 2016년 순천향대에서 경영학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두루셀텍은 2008년 3월 설립된 이후로 스마트폰, 스마트 TV등 각종 IT 전자제품의 충격흡수용 부품소재로 적용되고 있는 마이크로셀 폴리우레탄 폼 시트 제조 및 판매 전문회사로 성장했다. 이어 2010년 대표상품 BARTAIN Series를 개발하며 삼성전자, 폭스콘, 레노버 등 고부가가치 시장인 Spec-In 시장에 진입하며 유망한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인정받고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코로나 극복 대학발전기금 기부,이준희 ㈜두루셀텍 대표이사,순천향대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