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 영인산자연휴양림, 오는 22일부터 부분 재개장
숲속야영장, 수목원, 산림박물관, 레저스포츠 등 운영...휴양관 및 숲속의 집 제외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0/05/20 [09: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아산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김광식, 이하 공단) 영인산자연휴양림이 오는 22일부터 부분적으로 재개장 한다.

 

▲영인산자연휴양림 숲속야영장  © 아산투데이

 

20일 공단에 따르면 최근 정부의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지침이 완화됨에 따라 부분 재개장하기로 하였으며, 자가격리 시설로 지정·운영했던 휴양관 및 숲속의 집을 제외한 숲속야영장, 수목원, 산림박물관, 레저스포츠(짚라인) 등이 운영되고 시설 입장 및 이용료는 정상 부과 된다

 

▲영인산자연휴양림 수목원  © 아산투데이

 

공단 관계자는 “시민들이 안전하고 쾌적하게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일 2회 방역 실시, 입장 시 발열 체크 및 방명록 작성 등을 실시하여 코로나19 확산방지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휴양림 방문객은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마스크 착용, 2m이상 거리두기 등 개인 방역에최선을 다하여 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영인산자연휴양림 레저스포츠-짚라인  © 아산투데이

 

영인산자연휴양림 숲속야영장 예약은 20일 오전 9시부터 산림청통합예약시스템인 ‘숲나들e’(www.foresttrip.go.kr)를 통해 예약 가능하며, ‘생활 속 거리두기’에 따라 데크 및 시설이 일부 제한될 수 있으니 자세한내용은 홈페이지를 통해 참고하면 된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인산자연휴양림,아산시시설관리공단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