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호서대, 코엑스에서 ‘정시 대학입학정보박람회’ 진행
오는 7일까지 3일간 수험생들에게 유용한 정보 제공 나서
 
이대성기자 기사입력 :  2019/12/05 [20:5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코엑스 정시 대학입학정보박람회장 호서대 부스 입학상담 /사진=호서대     © 아산투데이

 

 호서대학교(총장 이철성)는 12월 5일부터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20학년도 정시 대학입학정보박람회’에 참가해 입학상담을 시작했다.

 

호서대는 2020학년도 수시모집에서 총 2,464명 모집에 18,125명이 지원해 7.36:1 의 결과를 보였고, 이번 박람회를 통해 정시에서도 높은 경쟁률을 기대하고 있다.

 

서울 코엑스 대학입학박람회는 가장 큰 규모의 대학입학박람회로서 대학교육협의회주관으로 전국의 135개 대학이 참여하여 5일부터 오는 7일까지 3일간 수험생들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한다.

 

호서대는 2020학년도 신입학 정시 모집에서 총 569명(가·나·다군)을 모집한다. 가군에서 일반전형(수능/면접/실기)으로 정시 전체의 89.3%를 차지하는 508명을 선발하며, 나군에서는 일반(수능)전형 53명을 선발하고, 다군에서는 일반전형으로 기독교학과(면접)와 클래식피아노(실기)를 선발한다. 정시모집 특징은 학생부 성적을 반영하지 않으며, 수능성적 중심전형으로 ‘가’군을 위주로 모집한다는 것이다.

 

전년도 정시에서는 830명 모집에 4,567명이 지원해 5.5:1을 기록, 최근 3년 내에 최고 경쟁률을 보였다. 그중 실기전형을 제외한 수능전형에서 경쟁률이 가장 높았던 학과는 자동차ICT공학과로, 11명 모집에 90명이 지원하여 8.18: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올해 건학 41주년을 맞은 호서대는 모집정원 2,881명으로 대전, 충청지역 42개 대학 중에서 충남대 다음으로 모집정원이 많은 규모있는 대학으로 2018년 교육부 자율개선대학 선정과, 2019년 LINC+사업과 대학혁신지원사업에도 선정되어 3년간 255억여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게 되었다. 본 사업비는 미래산업 인재 육성 지원을 위한 교육환경의 대폭적인 개선에 사용될 예정이다.

 

최근 AI·SW중심대학 사업에 선정된 호서대는 이철성 총장의 인공지능(AI) 교육체제로의 탈바꿈 선언에 따라 ‘AI4U(AI for You)’를 캐치프레이즈로 내걸고 전교생이 AI를 쉽게 배워갈 수 있도록 전 교육과정을 AI융합교육과정으로 새롭게 개편하고 현장 중심의 문제 해결 능력을 위한 실무교육으로 AI분야의 전문인재 양성에 나설 계획이다. 또한, 글로벌 AI교육을 위해 미국 조지아텍, 뉴욕주립대, 퍼듀대 등과 공동 프로젝트 수행, 해외인턴십 프로그램 등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한수진 입학처장은 “이번 소프트웨어(AI)중심대학사업이 선정되면서 4차산업혁명 시대에 앞서 나갈 수 있는 인재 양성을 위한 AI 기본 교육이 전 학과를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이고, 자신의 전공분야에서 학생 스스로 학습공동체를 구성하고 해외 체험학습을 진행하는 창의학습공동체 프로그램‘Hello World’를 모든 학과에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호서대 합격자 발표는 내년 1월 22일 예정, 추가모집은 2.20 ~ 27까지 미충원인원에 한해 모집할 예정이다. 입시상담과 관련한 사항은 호서대 입학팀 041)540-5075~6, 입학사정관실 041)540-5202~4번으로 하면된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