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갑을녹산병원, 명지농협과 지정병원 협약
올해 7번째 ...지역 단체들의 건강 증진을 위한 협력 지속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19/07/26 [08:4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갑을녹산병원이 지난 25일 병원 8층 강당에서 명지농협과 지정병원 협약식을 개최하고 황민환 갑을녹산병원 경영원장(사진 오른쪽)과 문웅섭 명지농협 조합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아산투데이

 

 KBI그룹(부회장 박효상) 의료부문인 갑을의료재단(이사장 박한상)의 갑을녹산병원은 7월 25일 병원 8층 강당에서 명지농협과 지정병원 협약식을 개최하고, 각종 지역 단체들의 건강지킴이 역할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에는 황민환 갑을녹산병원 경영원장 등 병원 임직원 6명과 문웅섭 명지농협 조합장 등 농협 관계자 5명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을 통해 갑을녹산병원은 명지농협 조합원, 임직원 및 가족들의 질병예방과 건강증진을 도모하고 협조하며 상호 협력관계를 지속적으로 구축할 예정이다.

 

명지농협은 1972년부터 운영 된 지역의 대표 기관으로 부산시 강서구 명지동에 본점을 두고 오션시티, 국제신도시 지점을 두고 있다.

 

한편, 갑을녹산병원은 KBI그룹 갑을의료재단의 소속 병원으로 부산시 강서구 내 여러 진료과를 개설 중인 유일한 병원으로 현재 인공관절클리닉를 비롯한 어깨통증클리닉, 척추·뇌질환클리닉, 복강경클리닉, 소아성장클리닉, 외상클리닉 외에 우수한 내시경장비를 도입한 소화기내시경클리닉 등을 개설하여 지역 주민들에게 수준 높은 의료 서비스를 선 보이고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갑을녹산병원, 명지농협, 지정병원 협약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