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의회, 배방 구 모산역 폐철도 사업지 등 4개소 방문
문제점 지적에 이어, 대안제시 및 애로사항 청취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19/05/16 [11:5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도시재생과장으로부터 배방 구 모산역 폐철도 사업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 아산투데이


 아산시의회(의장 김영애)는 제212회 임시회 3일차인 5월 15일 배방 구모산역 폐철도 활용 사업지와 아산청소년문화의 집, 충남콘텐츠기업 육성센터, 아산DCI 정배수시설 방문 등 주요시설 4개소를 방문해 현장중심 의정활동을 전개했다.

 

▲공공시설과로부터 아산청소년 문화의집에서 건립과정을 청취하고 있다     © 아산투데이

 

이날 김영애 의장을 비롯 시의원들은 집행부 관계자로부터 시설현황 및 향후 운영계획 등을 보고받고 시설 곳곳을 둘러보며 사업 추진상의 제반 문제점을 지적하며 대안과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특히, 의원들은 배방 구 모산역 폐철도 활용사업 예정지를 둘러보며 “본 사업은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폐철도 부지를 활용한 상가지역(원도심)과 신시가지(아파트지역) 주민과의 교량역할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조성하는 사업이니만큼 토지매입 등 앞으로 많은 절차가 남아있지만 지역밀착형 생활SOC사업 발굴 등 친환경 여가공간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산 DCI 정배수시설에 대하여 관계자로부터 설명을 듣고 있다     © 아산투데이

 

김영애 의장은 “이번 사업장방문은 현장을 직접 살펴보고 시민의 의견도 직접 들어보기 위해 이뤄졌으며, 많은 예산을 투입해 조성한 시설인 만큼 집행부에서 철저히 관리해 달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제212회 주요사업장 현장방문은 오는 17일까지 3일간 진행된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시의회, 배방 구 모산역 폐철도 사업지 등 4개소 방문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