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단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무궁화, 7일부터 경남 남해에서 2차 동계훈련 돌입
신·구 조화 통해 19시즌 영점 조준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19/02/07 [15:2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아산무궁화프로축구단(구단주 오세현)이 7일부터 경남 남해에서 2차 동계훈련에 돌입한다.

 

앞서 1차 동계훈련 당시 새롭게 영입된 선수들과 합을 맞추며 목표로 했던 원 팀(One Team) 만드는데 초점을 맞춘 아산은 다양한 팀들과의 실전 훈련 및 전술 훈련을 통해 박동혁 감독의 색을 입혀나갔다.

 

▲     © 아산투데이

 

박동혁 감독은 2차 동계훈련을 통해 그라운드 내 신·구 조합을 찾음과 동시에 전술적인 완성도를 높이는데 중점을 둘 것임을 밝혔다. 더불어 선수 개개인의 역량과 조직력을 끌어 올려 19시즌 목표로 하는 바에 한 발 더 다가가고자 했다.

 

이에 2019시즌 새롭게 선임된 주장 이명주는 “1차 때 선수들과 함께 19시즌 목표에 대해 이야기 나눴다. 저희가 목표로 한 바를 이루기 위해서는 똘똘 뭉쳐야만 한다. 그래야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기 위해 저와 (이)한샘이 형의 역할이 그 어느 때 보다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그라운드에서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동계훈련을 잘 마무리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개막과 동시에 그라운드 안팎으로 팬들과 만남을 가질 아산무궁화프로축구단은 오는 3월 2일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전남드래곤즈와의 시즌 첫 맞대결을 앞두고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무궁화, 경남 남해에서 2차 동계훈련 돌입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