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생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청년내일카드’ 효과 톡톡.. 청년 100명 채용 성과
당초 목표 100명 조기 달성··1인당 최대 150만원 지원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18/12/01 [11:2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올 해 처음 시행한 아산시 ‘청년내일카드’사업이 청년 채용 활성화에 도움이 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아산시 청년내일카드 이용 분석자료     © 아산투데이

 

시는 2018년 11월말 기준 청년내일카드에 신청한 청년근로자는 150명을 기록 당초 목표 100명을 조기 달성했다.

 

청년내일카드 사업은 청년 근로자의 취업 초기 안정적 정착과 장기재직 유도를 위해 도입한 지역기반 통용 체크카드로 아산시 관내 중소․중견기업에 신규 입사해 6개월 이상 근무한 청년(만18세~34세) 근로자 100명에게 1인당 매월 25만원 한도 내에서 근속 7월부터 12월까지 6개월간 최대 150만원을 지원해 주는 제도이다.

 

지급된 청년내일카드는 건강관리, 자기계발, 여가선용, 교통비 등 폭 넓은 범위에 사용할 수 있다.

 

지난 2월 공고이후 많은 청년근로자에게 혜택을 주기 위해 기업 인사담당자 및 아산청년내일센터 홈페이지 등 다양한 매체를 활용해 청년내일카드를 홍보한 것이 조기 목표 달성에 기여한 것으로 분석된다.

 

시에 따르면 11월말 마감된 사업결과를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신청자 150명중 69%인 104명이 지급 요건을 충족했으며, 남자 67명(64%), 여자 37명(36%)이며, 연령별로는 20대가 77명(74%)으로 주를 이루고 30대 24명(23%), 10대 3명(3%) 순으로 나타났다.

 

또, 업종별로는 제조업 근로자가 81명(78%)으로 높은 비중을 차지했으며 서비스업 11명(10%), 도매업 6명(6%), 기타 6명(6%)으로 나타났다.

 

▲아산시 청년내일카드 이용 분석자료     © 아산투데이

 

 

아산시 관계자는 “올해 청년내일카드 사업을 추진하면서 나타난 문제점을 보완해 내년에는 더 많은 청년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며 “청년내일카드와 같은 청년층 대상 대표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시, 청년내일카드 효과 톡톡, 청년 100명 채용 성과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