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단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젓갈 및 수산식품 관련, 국내 첫 부부박사 탄생
아산 김정배(젓갈명인)·고삼숙(수산장류절임명인)부부 나란히 박사학위 받아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0/08/24 [09:2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젓갈 및 수산식품 관련 국내 첫 부부박사, 김정배(젓갈명인)·고삼숙(수산장류절임 명인·굴다리 식품 대표)부부    © 아산투데이

 

 아산에서 젓갈 및 수산식품 관련 국내최초 부부박사가 탄생했다.

 

지난 20일 순천향대학교 대학원 관광경영학과에서는 김정배(젓갈명인)·고삼숙(수산장류절임 명인·굴다리 식품 대표)부부의 박사학위 수여식이 있었다. 부부명인에 이어 박사부부로 탄생된 것은 국내 최초이다.

 

김정배 명인에 수여된 박사학위는 '음식축제와 지역 공동체 및 의미성 간의 관계 연구 : 젓갈축제를 중심으로'(A Study on the Relationship between Food Festival, Community and Meaning : Focused on the Salted Fish Festival)논문으로, 고삼숙 수산장류절임명인은 '팸투어 체험, 지향성, 브랜드자산 및 충성도 간의 관계 연구 : 수산업 식품산업을 중심으로'(A Study on the Relationship among Fam Tour Experience, Orientation, Brand Assets and Loyalty : Focused on the Fisheries and Food Industries)눈문으로 학위를 취득했다.

 

김정배 명인은 "젓갈을 통해 음식축제로 지역공동체의 경제적 시너지 효과와 지역민의 화합으로 지역 축제로 자리메김 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기 위해 연구해 왔다."며, "지역축제의 한계성을 극복하고 주민과 함께 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삼숙 대표는 "사업과 연구를 거듭하며 긴 시간동안 어려웠던 순간을 극복하며 노력해 온 보람이 있었다."며, "전통적인 방식과 현대 추세에 걸 맞는 올바른 먹거리를 모든 분들께 전달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연구와 노력을 경주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정배·고삼숙 박사 부부는 사회봉사와 지역사랑도 남다르다. 매년 어려운 이웃에 지속적인 후원, 코로나 19 격리자 후원물품 지원, 지난8월3일 집중호우 이재민에 식품을 전달했다. 또한 지난 4월에는 아너 소사이어티 클럽 아산8호 회원으로 가입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삼숙 수산장류절임명인,아산시 김정배 젓갈명인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