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향토문화 인문학 ‘아산을 빛낸 역사 속 인물은?
아산시, 향토문화 인문학 ‘아산을 빛낸 역사 속 인물들’ 운영..오는 5일부터 중앙도서관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0/08/03 [11:2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충청남도 향토문화 인문학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초등학생 고학년을 대상으로 ‘아산을 빛낸 역사 속 인물들’ 프로그램을 오는 8월 5일부터 중앙도서관에서 운영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우리고장의 역사인물과 문화유산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역사의식 고취를 위해 아산지역 역사를 주제로 대표적인 역사 속 인물의 생애와 관련된 문화유산을 다룰 예정이다.

 

조선의 명재상 맹사성을 필두로 꿈을 이룬 과학자 장영실, 시대를 움직인 지식인 김옥균 등 아산을 대표하는 인물들의 생애 및 활동 등을 학습하고 역사골든벨, 해시계 만들기 등 체험활동을 병행한다.

 

참여자가 직접 문화재 해설사가 되는 ‘강의실에서 떠나는 답사여행’도 진행한다. 영조, 사도세자, 정조가 찾은 ‘온양온천’, 외암 이간과 ‘외암마을’, 조선시대의 천주교 박해와 ‘공세리 성당’ 등 아산의 역사적 장소에 대해 참여자가 직접 해설사가 되어 소개하는 시간을 갖는다.

 

시 관계자는 "향토문화 인문학 강의를 통해 우리지역의 역사 및 유산에 대한 아산 시민의 정체성을 찾을 기회가 되길바란다”라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향토문화 인문학 아산을 빛낸 역사 속 인물들 운영,아산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