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생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도고권 활성화 방향 모색 세미나’ 개최
도시재생 통해 도고온천 및 주변상권 재도약 발판 마련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0/08/03 [09:4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도고권 활성화 방향 모색’ 세미나가 끝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아산시   © 아산투데이

 

 아산시(시장 오세현)와 충남연구원(원장 윤황)이 도고권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7월 31일 도고면사무소에서 세미나를 개최했다.

 

도고지역은 아산시의 대표적인 온천 휴양시설 및 관광거점 공간이었으나, 최근 온천산업이 급격히 쇠퇴하면서 도시 경쟁력을 잃어가고 있다.

 

이에 도고온천 및 주변상권 활성화 방향 모색을 위해 이번 세미나를 개최했다. 외부전문가, 관계공무원 등 20여명이 참석했고 도시재생과 연계한 도고활성화 기본방향에 대한 발표와 토론이 이어졌다.

 

‘도고권 활성화 방향 모색’ 세미나    © 아산투데이

 

첫 번째 주제발표에 나선 윤명한 건국대학교 교수는 온천관광의 메카에서 극심한 침체를 겪다 최근 도시재생을 통해 새롭게 상권 활성화를 준비 중인 충주 수안보지역의 사례를 소개하면서 도고지역 발전방향을 제시했다.

 

두 번째 주제발표에서 어반르네상스 컴퍼니 전원식 박사는 도시재생과 연계한 도시 활성화 기본방향 발표를 통해 도고지역의 쇠퇴지수와 도시재생활성계획 반영을 위한 구상과 대안을 제시했다.

 

시 관계자는“이날 워크숍에서 논의된 내용을 검토해 도고권 활성화 전략수립에 반영할 계획이다”라며“향후 지역주민이 참여하는 워크숍을 개최, 주민 의견을 적극 수렴한 연구결과를 도출한 후 국비 확보 등 재원 마련으로 도고 활성화 추진력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도고지역 온천 및 주변상권과 지역발전 연계전략을 통한 활성화 방안 마련을 위한 연구를 충남연구원과 함께 8월부터 본격 착수하여 10월 말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