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선문대, 세계평화청년학생연합과 공동 ‘피스 디자이너' 전국 파견
15일부터 40일간 전국에서 봉사 활동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0/07/15 [12:5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선문 피스 디자이너 전국 파견에 앞선 단체 기념촬영 /사진=선문대    © 아산투데이

 

 선문대학교(총장 황선조)는 세계평화청년학생연합과 공동으로 ‘피스 디자이너(Peace Designer)’를 전국으로 파견한다고 15일 밝혔다.

 

피스 디자이너는 UN의 ‘SDGs(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지속가능한 발전 목표)’를 지원하는 인성 교육과 평화 프로젝트를 통해 세계 평화를 목적으로 하는 청년 활동가를 말한다.

 

이 프로젝트는 선문대 대학혁신지원사업의 교육 프로그램 중 하나로 미래를 이끌어 나갈 청년 세대가 사회 문제를 인식하고 변화의 주체가 되도록 돕기 위해 시작됐다.

 

재학생 대비 높은 유학생 비율에 걸맞게 선문대에 재학 중인 14개국의 유학생 62명과 한국 학생 30명 등 90여 명이 참가했다. 이들은 지난 11일부터 4일간 선문대에서 ‘피스 디자이너 이해’, ‘SDGs 활동 이해 및 모색’, ‘SDGs 봉사 준비’ 등의 교육을 받았다.

 

90여 명의 피스 디자이너는 15일부터 40일간 전국에 파견돼 각 현장에서 농·어촌 봉사, 주민센터 및 복지회관 교육 봉사, 피스 디자이너 세미나 개최, SDGs 활동 개발 등을 진행한다.

 

윤운성 선문대 사회봉사센터장은 “이번 프로젝트는 우리 주변에서 일어나는 문제에 관심을 갖고 타인과 소통, 협력해 해결해 나가면서 리더십과 도전 정신을 함양할 수 있는 값진 시간이 될 것”이라면서 “사회 안에서 더불어 사는 법은 선문대가 지향하는 글로벌 창의 융합 인재의 핵심이다”고 말했다.

 

김동연 세계평화청년학생연합 한국회장은 “전국적으로 진행되는 피스 디자이너 봉사 활동에 선문대가 적극적으로 교육을 진행하고 참여해준 데 감사한다”면서 “이번 프로젝트가 한국 사회에서 일어나는 다양한 문제를 해결해 나갈 수 있는 촉진제가 될 수 있길 바라면서 계속 진행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세계평화청년학생연합 피스 디자이너,선문대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