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생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기후변화대책과, 자매결연 쪽파마을 일손돕기 나서
도고면 오암1리서, 쪽파 밭갈이 구슬땀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0/06/19 [23:4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아산시 기후변화대책과 쪽파 밭 돌 제거 작업  © 아산투데이

 

 아산시 기후변화대책과(과장 김창덕)는 6월 18일 1부서 1촌 자매결연 마을이자 쪽파 주생산지인 도고면 오암1리 쪽파 밭에서 밭갈이 농촌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기후변화대책과 직원들은 쪽파의 연작피해 방지를 위해 1m 이상 밭갈이 작업에 구슬땀을 흘렸다.

 

김창덕 기후변화대책과장은 "농촌일손돕기에 지속적으로 참여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아산시의 우수 농산물 중의 하나인 도고 쪽파의 재배와 판매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해마다 1부서 1촌 자매결연 활성화 추진계획을 수립해 실질적인 교류활동으로 더불어 사는 지역사회를 만들어 가는데 공무원이 앞장설 수 있도록 교류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