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단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소방서, ‘부처님 오신 날’ 대비 특별경계근무 실시
오는 29일부터 내달 1일까지, 만일의 사태 대비태세 갖춰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0/04/28 [13:2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아산소방서 소방특별조사 /사진=아산소방서    ©아산투데이

 

 아산소방서(서장 김성찬)는 오는 29일부터 내달 1일까지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화재 등 재난 대응을 위해 전 직원 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특별경계근무는 코로나 19로 인해 봉축 행사가 취소 또는 연기되었지만, 일부 사찰에서의 연등 설치 및 불특정 다중 인파의 운집이 예상되어 화재 위험이 높아짐에 따라, 화재 예방과 신속한 초동 대응을 하고자 실시된다.

 

소방서는 특별경계근무 기간 소방공무원ㆍ의용소방대원 1,021명과 펌프차 등 소방장비 44대를 동원해 화재 예방 순찰과 출동로 사전확인 등으로 만일의 사태를 대비할 계획이다.

 

김성찬 아산소방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봉축행사는 없지만 일부 사찰에서 연등 설치와, 다중 인파의 운집이 있을 수 있어 화재 위험이 있는 만큼, 철저한 대응태세를 갖춰 단 한 건의 대형 화재도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아산소방서는 지난 23일부터 28일까지 목조문화재 및 전통사찰 24개소 대상의 화재발생위험을 저감하고자 소방특별조사를 실시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특별경계근무,부처님 오신 날,아산소방서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