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단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 전년대비 구급출동 7.7% 증가...일 평균 52건 출동
아산소방서, 2019년 구급통계 발표...질병환자 6,636명으로 가장 많아
 
이대성기자 기사입력 :  2020/01/20 [15:5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아산소방서 청사     © 아산투데이

 

 아산소방서(서장 김성찬)는 2019년도 구급출동 통계 분석 결과를 발표한 가운데 지난해 구급출동이 전년대비 7.7% 증가했다.

 

통계자료에 따르면 2019년 아산소방서 구급출동현황은 전년대비 7.7%가량 증가한 18,970건이며, 이송건수는 11,099건(4.2%↑), 이송인원은 11,381명(4.2%↑)으로, 1일 평균 52건의 출동을 한 것으로 집계됐다.

 

유형별로는 질병환자가 6,636명(58.3%)으로 가장 많이 차지했고, 연령별로는 50대 환자가 1,856명(16.3%)으로 가장 많이 이송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구급출동은 매년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이며, 2015년 14,018건에 비해 4,952건(35.3%)이 증가한 수치로 보아 아산시의 인구 증가와 고령화 사회 진입으로 인한 노인 환자 증가로 구급수요가 많아진 것으로 분석됐다.

 

또한 2019년 아산소방서는 심정지로 쓰러진 응급환자 11명의 소중한 생명을심폐소생술 및 응급처치를 통해 소생시켰으며, 소생자는 40대 4명, 50대 4명, 60대 3명으로 40대‧50대에서 36.4%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전년 7명보다 4명이 증가했다.

 

이욱호 구급팀장은 “2019년 구급활동 분석결과를 통해 매년 증가하는 구급 출동에 철저히 대비하겠다"며, "응급환자에 대한 선제적 대응과 구급대원 역량 강화를 통해시민에게 보다 높은 구급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