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알림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문화 프로젝트 기획 유원대 김영진 교수, ‘새대 공감...들음’ 공연
오는 12월5일 음봉면 위치 ‘그 앞에 카페’서, 학생과 지역 어르신들 한 무대
 
김진숙 객원기자 기사입력 :  2019/12/02 [16:1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유원대학교 실용음악과 김진영 교수 /사진=김영진 교수     ©아산투데이

 

 지역에 위치한 대학이 그 곳 주민들과 연계할 수 있는 방안은 무엇일까를 고민했다는 유원대학교 실용음악과 김진영 교수가 지역문화 공연 프로젝트 첫 번째 라는 타이틀을 내걸고 <세대 공감...들음>’이라는 공연을 준비 했다. 지역공동체활성화 방안 마련을 위해 협력을 통한 대학의 사회적 책임 역할을 하겠다는 것이 목적이다.

 

김진영 교수는 “‘대학 안에서만 생각하던 관점을 대학 밖에서 바라보면 어떨까?’라고 조언해준 채훈관 총장님의 한 마디가 큰 도움이 되었다”고 말한 그는 이렇게 밝혔다.

 

“<세대 공감...들음>이 지역대학 음악전공자들에겐 소외계층에게 문화서비스를 제공하는 역할을 하고 경력단절 뮤지션 및 지역의 실력 있는 주민들은 청년들과 함께 어울리며 사회 재 진입을 시도해 보는 플랫폼 역할이 되어준다면 좋겠다.”고.

 

손주뻘 되는 학생들과 지역의 어르신들이 한 무대에서 같이 공연을 하는 <세대 공감...들음>은 아산시 음봉면에 위치한 ‘그 앞에 카페’에서 오는 12월5일 저녁 6시 30분 진행된다.

 

▲공연 캡쳐     © 아산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지역문화 프로젝트,새대 공감 들음,유원대 김영진 교수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