읍면동 소식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인면 새마을지도자, 저소득층에 사랑의 쌀 전달
영농 폐비닐 수집과 농‧특산물 판매 수익금.. 66가구에 660kg의 사랑이 담긴 쌀 후원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19/11/29 [10:5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영인면, 새마을 사랑의 쌀나누기  /사진=아산시    © 아산투데이

 

 아산시 영인면 남녀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박노걸‧손미옥)는 11월 28일 영인면행정복지센터에서 지역 저소득층을 위한 사랑의 쌀 나누기 행사를 가졌다.

 

이번 행사는 관내 어려운 이웃에게 쌀을 전달해 주기 위한 것으로 새마을지도자협의회에서는 그동안 꾸준히 실시한 영농 폐비닐 수집과 농‧특산물 판매를 통한 수익금으로 올해 66가구에 660kg의 사랑이 담긴 쌀을 전달했다.

 

박노걸 새마을지도자협의회장은 “무더웠던 올 여름 농‧특산물 판매 및 영농폐기물수거에 참여해 주신 회원들께 감사드리며, 봉사활동을 통해 지역민에게 도움을줄 수 있어서 기쁘다”고 말했다.

 

손미옥 새마을부녀회장은 “연말 추워지는 날씨와 함께 더욱 소외감을 느끼는어려운이웃들에게 회원들의 따뜻한 마음을 전하게 되어서 의미가 깊다”고 말했다.

 

이준찬 영인면장은 “더불어 사는 사회를 위해 직접 이웃사랑과 나눔을실천하는 새마을지도자 여러분께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내 소외계층에게 더 많은 관심을 가지고 지원하여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