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태풍 링링 피해" 아산시, 보호수 정비 완료
보호수, 인공수피처리 등 손상부위 정비
 
김병철 기자 기사입력 :  2019/11/14 [08:4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태풍 링링으로 인한 피해 보호수 정비사업 마무리 /사진=아산시    © 아산투데이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11월 13일 제13호 태풍 링링 피해 보호수 정비를 완료했다고 14일 밝혔다.

 

시는 지난 9월 서해안을 강타한 태풍 링링으로 인해 관리하고 있는 보호수 중 많은 나무에서 가지가 찢어지고 부러지는 피해를 입어 보호수 정비사업에 나섰다. 이번 정비사업은 보호수의 가지치기, 위험지 제거, 나무중심인 목질부의 부패부제거, 살균 및 살충처리, 인공수피처리 등 손상 부위를 정비했다.

 

조안기 산림과장은 “보호수는 수백 년간 지역 주민들과 함께 동고동락한 귀중한문화유산으로 태풍 등의 재난 피해로 부터 잘 보존 되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유지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