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단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소방서, 승강기에 갇힌 시민 안전하게 구조
신고 받고 출동 11분여 만에 시민 1명 구조.. 특별한 부상은 없어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19/10/11 [14:3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아산소방서는 10월 9일(수) 오전 04:46분경 아산시 탕정면 소재 건물 승강기에 사람이 갇혀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11분여 만에 시민 1명을 구조했다  /사진=아산소방서      © 아산투데이

 

 아산소방서(서장 김성찬)는 10월 9일(수) 오전 04:46분경 아산시 탕정면 소재 건물 승강기에 사람이 갇혀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11분여 만에 시민 1명을 구조했다고 11일 밝혔다.

 

소방서 측은 이날 현장 도착 시 승강기 고장으로 23~24층 층간에 멈춰있었으며, 구조대원은 승강기 마스터키를 이용하여 문 개방 후 요구조자 1명을(남,39세) 안전 구조했고, 특별한 부상은 없었다고 밝혔다.

 

아산소방서에 따르면 우리나라에 있는 모든 승강기 내부에는 금속 번호판의 승강기 고유 번호가 있어 승강기 사고가 났을 때 이 번호만 알려주면 직접 위치를설명하지 않아도 구조대가 즉시 위치를 파악할 수 있어 신속한 구조가 가능하다. 또한 아산소방서 2016년 승강기 구조건수는 44건, 2017년 승강기 구조건수는 99건2018년 승강기 구조건수는 233건으로 점차 증가되고 있어 승강기 안전관리 및 정기점검, 승강기 안전관리자의 체계적인 교육이 필요한 실정이다.

 

현장에 출동한 이동규 소방장은 “평소 승강기 사고에 대비한 훈련을 해온 덕분에 대원들이 침착하게 현장 활동을 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훈련을 통해 시민들이 안전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