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베트남 닌빈성 농업개발과정 수료식 가져
자매도시 닌빈성 농업관계자, 아산시 선진농업기술 연수 및 문화체험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19/10/04 [08:2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베트남 닌빈성 농업개발과정 수료식 기념사진     © 아산투데이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10월 2일 아산농업기술센터에서 베트남 닌빈성 농업개발과정 수료식을 가졌다.

 

닌빈성 농업개발과정 연수생 19명은 지난 9월 17일부터 약 3주간 아산시농업기술센터에서 토마토, 오이, 가지, 버섯, 인삼 등 채소 관련 강의를 들었다.

 

이와 함께 국립원예특작과학원, 농가 방문 등 현장실습과 견학했으며, 외암민속마을, 맹사성기념관, 현충사 등 아산시 문화체험을 소화했다.

 

▲배트남 닌빈성 농업개발과정 수료장을 전달하고 있다(좌) 유병훈 부시장, 뷔쑤언지에우 닌민농업농촌개발국 부국장     © 아산투데이

 

유병훈 부시장은 연수생 전원에게 일일이 수료증과 기념품을 전달하고 “연수생 여러분께서 직접 배우고 습득한 농업 관련 기술은 닌빈성에 풍요와 결실, 수확의 기쁨을 가져다 줄 것이며, 닌빈성의 농업과 농촌의 발전에 도움이 되고 나아가아산시와 닌빈성의 교류협력관계를 더욱 확대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연수단 뷔쑤언지에우(닌민 농업 농촌 개발국 부국장) 대표는 “아산의 농산물 생산 및 유통, 농업정책, 기계화 등 소중한 기술과 아산의 문화와 역사를 체험했으며, 아산에서 배운 선진기술을 자국에서 응용함은 물론 닌빙성과 아산시의 협력관계가 무궁히 이어지고 발전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베트남 닌빈성 농업개발과정 연수사업은 아산시가 자매도시 베트남 닌빈성의 농업개발관련 공무원 및 영농인들을 초청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2017년 처음 2주간 10명으로 시작해 3년째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에는 3주간 19명 규모로 확대 진행됐다.

 

한편, 금년 교류내용으로는 지난 4월 개최된 아산성웅 이순신축제 시 닌빙성 예술단 초청 공연이 5일간 3회 공연을 실시했으며, 7월에는 아산시 주최 청소년 국제교류캠프에 닌빙성에서 12명이 참가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시, 베트남 닌빈성 농업개발과정 수료식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