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단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소방서, 태풍 ‘링링’ 피해 230여건 처리
간판 제거 41건, 나무 제거 52건 등 조치... 인명피해는 없어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19/09/07 [22:4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아산소방서가 태풍 ‘링링’ 피해발생 신고 접수 후 낙하물을 처리하고 있다  /사진=아산소방서      © 아산투데이

 

 아산소방서(서장 김성찬)는 9월 7일 오후 7시 20분까지 태풍 ‘링링’으로 인한 재난피해신고를 접수해 230여 건을 처리했다고 밝혔다.

 

이날 하루 동안 아산소방서에 태풍 ‘링링’으로 인하여 접수된 신고는 총 222건으로, 조치사항으로는 간판 제거 41건, 나무 제거 52건, 전기시설 24건, 도로 침수 1건, 옹벽 붕괴 1건, 기타 103건(낙하물 제거, 유리 깨짐 등)이였고, 다행히 큰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김성찬 아산소방서장은 “안전사고 없이 태풍 ‘링링’에 대응한 아산소방서 직원 및 의용소방대원분들의 노고에 감사를 드린다.”며 “태풍 ‘링링’의 영향권에서 벗어났지만, 추후에도 태풍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라고 전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소방서, 태풍 링링피해 230여건 처리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