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단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초 6학년 홍규현 선수, 충남최초 스피드스케이팅 초등 국가대표 선발
체력측정 테스트서 종합 71.15점, 전체 6등으로 대표선수 명단에 이름 올려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19/07/05 [17:4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아산초등학교 6학년 홍규현 선수가 충청남도 동계스포츠 사상 첫 스피드스케이팅 초등학교 국가대표에 선발됐다.

 

▲충남최초 스피드스케이팅 초등 국가대표에 선발된 아산초 6학년 홍규현 선수 /사진=충남빙상경기연맹    © 아산투데이

 

대한체육회와 스포츠정책과학원 주관, 대한빙상경기연맹 관리위원회는 5일 대한민국 빙상계의 주축이 될 초등학교 국가대표선수(빙상꿈나무대표선수)18명(남자14, 여자14)의 명단을 발표했다. 이에 아산초 6학년 홍규현 선수가 발탁된 것이다.

 

이번 빙상꿈나무대표선수에 선발된 인원은 오는 7월 24일부터 8월 5일까지 태릉선수촌에서 실시되는 초등대표 하계합숙훈련에 참가하여, 전문 빙상지도자들과 함게 체계적이고 과학적인 프로그램으로 훈련에 임하게 된다.

 

홍규현 선수는 앞서 지난 5월 21일 한국스포츠정책과학원 체력측정실에서 실시된 테스트에서 종합 71.15점으로 전체 6등의 성적을 올려 충청남도 최초 초등학교 대표선수에 이름을 올렸다.

 

충남빙상경기연맹에 따르면 빙상꿈나무대표선수의 선발방식은 전년도 경기실적 우수자를 대상으로 1차 선발, 2차에서 체력측정을 통해 남자 14명, 여자14명을 최종 선발한다.

 

이후 선발된 대표선수들은 스포츠정책과학원의 연구진 및 우수지도자들과 함께 약 2주간 과학적인 운동프로그램을 제공받으며 훈련하게 된다. 국가대표와 같은 우수선수들이 초등학교 재학 당시 이 프로그램에 선발되어 훈련지원을 받았으며, 대표적인 선수로 김연아, 이상화, 모태범 선수 등이 빙상꿈나무대표선수 출신이다.

 

충남빙상경기연맹을 이끌고 있는 오용석 회장(이학박사, 국제심판)은 “빙상종목의 불모지와 다름없는 충청남도에서 초등학교 대표선수가 배출되어 향후, 빙상선진지인 경기도 및 강원도와 어깨를 같이 할 수 있을 것”이라며, “충청남도체육회의 전폭적인 지원과, 아산시체육회, 아산시빙상경기연맹의 지원이 오늘의 좋은 결과를 나오게 했다”고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초 6학년 홍규현 선수, 충남최초 스피드스케이팅 초등대표 선발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