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단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다스, 지능형 로테이션 시트 개발 국책과제 수주
정부출연 포함 총사업비 214억 3000만원…산・학ー연 컨소시엄 총괄 주관
 
이대성기자 기사입력 :  2019/07/03 [17:4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다스 본사 전경 /사진=㈜다스           © 아산투데이

 

 ㈜다스(대표 송현섭)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2019년 소재부품기술개발사업(소재부품패키지형)'의 국책연구 대상자로 선정됐다.

 

3일 다스측에 따르면 선정된 과제는 ‘자율주행 자동차에 적용 가능한 로테이션 지능형 시트 개발’이며 사업기간은 1단계(2019~2121년) 3년, 2단계(2022~2023년) 2년 등 총 5년이다. 총사업비는 214억 3000만원이며, 정부출연금 135억원, 현금・현물을 포함한 민간부담금 79억 3000만원으로 이뤄진다.

 

아울러 다스・광명산업・현대공업・두올 등 12개 기업과 고등기술연구원・한국섬유소재연구원・대구기계부품연구원 등 6개 연구기관, 경희대・동국대・부산대・서강대 등 4개 대학으로 구성된 컨소시엄에서 수행한다. ㈜다스는 이번 정부지원 과제 컨소시엄을 총괄 주관하게 된다.

 

이번 정부과제의 개발 목표는 자율주행자동차에 적용 가능한 표준화 된 스마트 시트를 개발하는데 있다.

 

세부적으로는 △지능형 로테이션 시트 모듈 △시트벨트 일체형(BIS) 경량 로테이션 시트프레임 기술 △고기능성 탄성체 기술을 이용한 고감성 시트패드기술 △전자직물 기반 스마트시트 스킨 소재 적용기술 등 4가지 항목이다.

 

이에 따라 ㈜다스는 자율주행과 관련한 기술력을 선도적으로 확보하고, 전문 연구기관을 통한 연구효과도 극대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 ㈜다스의 연구개발과 연계한 연구비 절감 및 신규인력 확보를 통해 전문 인력 양성효과도 꾀할 수 있게 됐다.

 

㈜다스는 이번 정부지원 과제 수주에 따라 컨소시엄에 참여한 기업과 연구기관, 대학 관계자 등 80여명이 참가하는 워크숍을 오는 4일과 5일 이틀 동안 경주 힐튼호텔에서 연다.

 

▲지능형 로테이션 시트 개발 세부목표  /자료=(주)다스    © 아산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