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단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불 나면 문닫고 피난 먼저"
아산소방서, 화재 시 ‘피난 우선’ 패러다임 변화 집중 홍보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19/04/01 [11: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화재 시 대피 먼저'     © 아산투데이


 아산소방서(서장 이규선)는 1일 봄철 소방안전대책의 일환으로 화재 시 인명 피해를 줄이기 위해 피난 중심의‘선 대피, 후 신고’패러다임 전환을 위한 집중 홍보에 나섰다.

 

피난 우선 패러다임이란 최근 발생한 대형 화재에서 피난이 늦어 인명 피해로 이어지는 사례가 지속해서 발생됨에 따라 피난우선 안전의식 전환을 통해 인명 피해를 저감하고자 실시 됐다.

 

이에 아산소방서는 △피난우선 정책홍보를 통한 국민 공감대 형성 △유관기관·단체 등 공동캠페인 실시 △특정소방대상물 자위 소방대 소방훈련 시 피난훈련 중점실시 지도 △비상구 바닥, 계단, 통로 등에 대형 픽토그램(문닫고 피난먼저)표기 확산을 통한 의식전환을 조성할 방침이다.

 

소방서 관계자는 “지속적인 집중 홍보를 추진하여 ‘피난 우선’패러다임의 전환으로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소방서, 화재 시 피난 우선 패러다임 변화 집중 홍보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