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생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제2디지털 2019년도 산업단지 지정계획 고시
오 시장 공약, 5만 일자리 창출 추진과 악취문제 해결 탄력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19/01/10 [17:2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오세현 아산시장의 민선7기 공약사항인 5만 일자리창출과 음봉면 동암리 악취문제 해결에 탄력을 받게 됐다.

 

아산시가 ‘아산 제2디지털 일반산업단지’가 2019년도 산업단지 지정계획에 신규로 10일 고시했다.

 

▲지난해 9월 시정브리핑 시, 오세현 시장 일자리창출 관련 산단조성 설명    © 아산투데이

 

아산 제2디지털일반산업단지는 음봉면 동암리 일원에 1,015천㎡(약 30만평)규모로 민간개발사업시행자인 ㈜라인건설에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3천3백여억원 이상의 사업비가 투입돼 2024년도에 산업단지조성을 완료 할 계획이다.

 

아산 제2디지털일반산업단지가 조성되면 3천4백여명의 직접고용 근로자가 필요할 것으로예상돼 5만 일자리 창출의 공약사항 이행도 탄력을 받게 됐다.

 

또 산업단지 계획 지역에 대규모 축사가 위치하고 있어 악취발생 문제로 인근 주민들의 집단민원 등 장기간 지속되던 악취문제도 해결 할 수 있게 됐다.

 

시 관계자는 “아산 제2디지털일반산업단지를 친환경 단지로 조성해 부족한 산업시설용지 수요에 능동적 대처와 정주여건 개선을 통한 고용창출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시, 제2디지털 2019년도 산업단지 지정계획 고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