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충남 디지털 혁신거점 조성 맞손

도, 충남연구원·충남테크노파크 등과 디지털 전환 전문기업 협약

김병철 기자 | 기사입력 2024/02/22 [17:00]

충남 디지털 혁신거점 조성 맞손

도, 충남연구원·충남테크노파크 등과 디지털 전환 전문기업 협약

김병철 기자 | 입력 : 2024/02/22 [17:00]

▲ 22일 충남지식산업센터 대회의실에서 열린 디지털 혁신거점 유치를 위한 디지털 전환 전문기업 협력 협약식  /사진=충남도  © 아산투데이

 

 충남도가 정부의 ‘디지털 혁신거점 조성’ 공모사업 유치를 위해 관련 기관 및 전문기업과 힘을 모은다.

 

도는 22일 천안시 충남지식산업센터에서 충남연구원, 충남테크노파크, LS일렉트릭, 버넥트, 세종경영자문과 ‘디지털 혁신거점 유치를 위한 디지털 전환 전문기업 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는 이번 공모는 지역에서 배출된 디지털 인재와 기업이 정착해 지역경제에 기여하는 ‘디지털 선순환 생태계’ 조성이 목표이다.

 

도는 올해 공모 일정에 따라 천안·아산 연구개발(R&D) 집적지구에 디지털 혁신거점을 유치할 계획으로, 이날 협약도 도내 중소기업의 디지털 전환과 공급 기업의 역량 강화 및 디지털 인력양성을 위한 협력관계 구축에 초점을 맞췄다. 

 

협약에 따라 각 기관과 기업은 ▲디지털 전환 관련 교육 및 연구 ▲프로그램 개설과 운영 ▲지역 디지털 인재 경쟁력 강화 및 취업 지원 ▲도내 유망 디지털 공급기업 발굴·확대에 협력한다.

 

구체적으로 LS일렉트릭은 자체 보유한 디지털 공급기업망과 전문가 인력풀을 활용해 도내 수요기업과의 연계를 활성화시킨다. 

 

버넥트는 메타버스에 특화된 전문인력과 기술을 통해 충남 디지털 혁신거점의 핵심 콘텐츠인 인공지능 메타버스 연계 플랫폼을 강화하는데 노력한다.

 

충남연구원과 충남테크노파크는 혁신거점을 중심으로 우수한 디지털 공급기업과 도내 수요기업이 연계될 수 있는 중계 역할을 수행하고, 도와 더불어 행·재정적 지원사업을 적극 발굴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각 기관은 도내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디지털 전환을 위한 공동사업을 발굴하고,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도 공동으로 모색하기로 뜻을 모았다.

 

안호 경제기획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충남 디지털 혁신거점 조성을 위한 한걸음을 전진하게 됐다”며, “앞으로 상호 신뢰를 통해 도내 디지털 인프라를 구축하고 주력산업의 디지털 전환에 초석을 다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