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천안에 충남형 도시리브투게더 500호 공급

21일 천안시·충남개발공사·천안도시공사와 업무협약
천안 용곡눈들구역 내 분양 전환 공공임대아파트 공급

김병철 기자 | 기사입력 2024/02/21 [11:12]

천안에 충남형 도시리브투게더 500호 공급

21일 천안시·충남개발공사·천안도시공사와 업무협약
천안 용곡눈들구역 내 분양 전환 공공임대아파트 공급

김병철 기자 | 입력 : 2024/02/21 [11:12]

▲ (왼쪽부터)김병근 충남개발공사 사장과 김태흠 충남도지사, 박상돈 천안시장, 한동흠 천안도시공사 사장이 21일 도청 상황실에서 충남형 도시리브투게더 사업 시행 업무협약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충남도  © 아산투데이

 

 충남도가 천안 용곡눈들구역에 분양 전환 공공임대아파트 500호를 공급하기 위해 천안시, 충청남도개발공사, 천안도시공사와 손을 맞잡았다.

 

김태흠 지사는 21일 도청 상황실에서 박상돈 천안시장, 김병근 충남개발공사 사장, 한동흠 천안도시공사 사장과 ‘충남형 도시리브투게더 사업 시행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도시리브투게더는 신혼부부를 포함한 무주택자의 주거 안정을 위한 민선 8기 도의 주택정책으로, 일정 기간 거주 후 구매할 수 있는 분양 전환형 임대주택이다.

 

6년간 거주하면 입주자 모집 공고 시 확정한 가격으로 분양받을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입주자 모집 당시 분양가가 4억원이었다면 6년 뒤 시세가 6억원으로 올랐더라도 4억원에 분양받을 수 있다.

 

입주 보증금의 80%까지 1.7% 초저금리 대출, 낮은 임대료 등으로 주거 부담을 최소화한 것이 특징이다.

 

도는 홍성군 홍북읍 한울초등학교 인근에 949세대를 공급하는 내포 리브투게더를 시작으로 아산탕정2, 천안직산, 공주송선동현 지구 내 공공임대주택용지 등에 5000호 공급을 목표로 도시리브투게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각 기관은 천안 용곡눈들구역 내 공공임대주택 건설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구체적으로 도는 사업비 지원 및 총괄계획 등 전반적인 지원에 나서며, 천안시는 토지 매입비와 행정적 지원을 하고 사업 활성화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충남개발공사와 천안도시공사는 건설, 입주자 모집 및 선정, 관리 운영 등 사업 전반의 업무를 수행한다.

 

김 지사는 “주거 마련 부담을 덜어줘야 젊은이들이 결혼과 출산에 눈을 돌릴 수 있을 것”이라며 “충남의 미래를 건설한다는 마음으로 충남 전 지역에 리브투게더를 확대하고 3월 내포신도시 착공을 시작으로 천안 직산, 아산, 공주까지 도시리브투게더 5000호 건설을 속도감 있게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