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KBI그룹, ‘국제 송배전 전시회’ 참가… 미국시장 교두보 확보
KBI코스모링크, KBI코스모링크 비나, KBI알로이 등 KBI그룹 계열사 참가
전력 케이블 및 동합금 제품 전시하며 적극적 홍보 나서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2/05/02 [23:0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KBI코스모링크를 주축으로 KBI그룹 계열사들이 지난 달 미국에서 열린 ‘국제 송배전 (IEEE PES T&D) 전시회’에 참가하며 부스에서 직원이 케이블에 관심있는 관람객에게 제품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KBI그룹  © 아산투데이

 

 종합전선제조사 KBI코스모링크(대표이사 김병제)를 주축으로 KBI그룹 계열사들이 지난 달 미국 뉴올리언스에서 지난달 25일부터 28일까지 열린 ‘국제 송배전 (IEEE PES T&D) 전시회’에 성공적인 참가로 미국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 확보에 성공했다고 2일 밝혔다.

 

전자공학 분야의 세계 최대 학술단체인 IEEE(Institute of Electrical and Electronics Engineers) 소속의 PES(The Power & Energy Society)가 주관하는 미국에서 가장 큰 규모의 전력산업 전시회인 ‘국제 송배전 [IEEE PES T&D(Transmission & Distribution)] 전시회’에 박한상 KBI그룹 부회장, 김병제 사장과 KBI코스모링크, KBI코스모링크 비나, KBI알로이 등 각사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 지난 달 25일부터 28일까지 미국 뉴올리언스에서 진행된 ‘국제 송배전 (IEEE PES T&D) 전시회’에 박한상 KBI그룹 부회장(가운데)과 KBI코스모링크, KBI코스모링크 비나, KBI알로이 등 각사 임직원들이 참가한 모습 /사진=KBI그룹  © 아산투데이

 

KBI그룹은 전력 케이블 및 동합금 제품을 전시해 업체 관계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수 있도록 꾸민 부스에서 태양광, 풍력 등 신재생 에너지 및 미국 인프라 산업에 공급되는 MV URD, Tree wire, PV wire, TC-ER 등의 라인업을 갖추고 빠르게 확대되고 있는 미국 시장 판매를 바탕으로 미주 전역 수출 확대를 위해 적극적인 홍보를 펼쳤다.

 

수출 증대 및 해외 고객사 확대를 위해 전시회에 참가한 KBI그룹 계열사들 중 KBI코스모링크는 미국, 캐나다, 중남미 지역 케이블 유통사 및 건설 엔지니어링 업체들과 상담 진행을 통해 수출 제품 라인업 강화 및 수출 시장 확대를 추진했다.

 

박한상 KBI그룹 부회장은 “이번 전시회 참석으로 인해 케이블 해외 수출 확대는 물론 미국을 비롯한 해외 전력 시장에 KBI코스모링크의 우수한 제품을 알리면서 기업 이미지 제고 및 기업 인지도 상승을 기대한다”며 “전세계시장에 신재생 에너지 및 미국 인프라 산업에 필요한 우수한 품질의 케이블을 신속하고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제 송배전 전시회 참가,KBI그룹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