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아산소방서, 추석 연휴 대비 ‘중점관리대상’ 화재예방 중점 추진

88개소 선정, 오는 9월 17일까지 간부담당제 추진

아산투데이 | 기사입력 2021/08/26 [14:09]

아산소방서, 추석 연휴 대비 ‘중점관리대상’ 화재예방 중점 추진

88개소 선정, 오는 9월 17일까지 간부담당제 추진

아산투데이 | 입력 : 2021/08/26 [14:09]

 

▲ 아산소방청사  © 아산투데이

 

 아산소방서(서장 김장석)는 추석 연휴 동안 화재발생 시 많은 인명 및 재산피해가 우려되는 관내 88개소를 ‘중점관리대상’으로 선정해 오는 9월 17일까지 간부담당제(카운슬러)를 추진한다고 26일 밝혔다.

 

중점관리대상 간부담당제는 아산소방서 간부공무원이 중점관리대상으로 선정된 대상을 방문, 관계인에게 소방안전 지도·교육을 실시하는 화재예방대책으로 연 2회이상(상,하반기) 실시하고 있다.

 

이번 추석 연후 대비 간부담당제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대상처에 따라 방문이 어려운 경우 비대면 컨설팅도 병행한다.

 

주요내용은 ▲화재취약요인에 대한 자율방화관리 철저 당부 ▲추석 연휴기간 중 화재예방 당부 ▲소방·방화시설 상시 사용가능토록 유지관리 철저 및 사용법 교육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김장석 아산소방서장은 “지속적인 간부담당제 운영을 통해 중점관리대상에 대한체계적인 관리로 관계인 중심의 자율소방안전체제가 정착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며,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을 안전하게 보내기 위해 모든 시민이 화재에 대한 경각심을 갖고 생활 속 안전수칙을 잘 지켜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