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산불 발생 원인자 엄중 조치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1/03/02 [08:3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음봉면 삼거리 산불피해사진  © 아산투데이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봄철 건조한 기후가 계속되고 불법소각행위 등 산불발생 신고 건수가 급증함에 따라, 봄철 산불조심기간동안 산불 가해자와 논밭두렁 영농부산물 및 쓰레기 등 불법소각 행위자에 대해 엄중 처벌할 방침임을 밝혔다.

 

2월까지 올해 시에 접수된 산불 신고 건수는 10건이다. 이중 실제 산불로 이어진 것은 음봉면 삼거리 ○○공장 쓰레기 불법 소각 1건이었으며 이 건에 대해 아산시 산림특별사법경찰관은 가해자 2명을 검거해 형사입건 조치했다.

 

산불을 발생시킨 자는 산림보호법에 따라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 원 이하의 벌금형, 산림연접 100m이내의 지역에서 논밭두렁 및 영농부산물을 불법 소각할 경우에는 30만원에서 50만원의 과태료 처분을 받게 된다.

 

시 관계자는 “산불 발생 원인자에 대해 처벌 규정을 엄중하게 적용해 실화성 산불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산불 발생을 줄여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겠다”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산불 발생 원인자 엄중 조치,아산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